가을에는 9월 초부터 백작을 시작합니다. 삼캐는 일정과 맞물려서 1년 중에 가장 바쁠 때입니다.

 

 수삼을 세척 중 입니다. 









삼을 찌는 증삼기에 들어가기 전 모습입니다. 



증삼기에 들어가서 삼을 쪄낸 후에 건조기에서 습을 말리고 건조를 더 시키면 홍삼이 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모양이 너무 잘 나와서 작업 중에 하나 빼 놓은 삼입니다. 사람 모양을 닮은 것 같아서요.



1등급 양삼이상 홍삼, 태극삼 입니다. 여기서 정형과정을 거치면 상품으로 나가게 됩니다.



홍삼으로 이 정도 크기가 나오려면 왕대급 이상인데 아쉽게도 이 정도 급은 잘 터집니다. 위 삼은 터진 삼들입니다.



죽도리가 잘된 삼들 입니다.



치미 정형 이전 삼들입니다.




죽도리가 안된 삼 입니다.




작업 할게 많이 쌓여 있는 모습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홍삼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3년도 홍삼,백삼 마지막 작업들  (0) 2013.12.12
홍삼 만드는 과정  (2) 2013.10.01
대명이네 홍삼진액 출시  (0) 2013.03.04
12년산 홍삼만들기  (0) 2013.01.13
홍삼 만들기, 직거래 홍삼, 홍삼  (0) 2012.01.05
2010년도 가을 6년근 홍삼  (0) 2011.10.26


백작(수삼을 건삼이나, 홍삼, 태극삼으로 만드는 것을 총칭해서 백작이라고 합니다.가을에는 금산에서 백작을 안하면 이상합니다. 지금 금산으로 오시면 동내 곳곳에서 이 백작을 하는 풍경을 쉽게 보실수 있습니다. 전에는 몇집건너서 한집이나 한백작소에서 작업을 했는데 요즘은 많이 줄어 들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농장이야기 > 아버지와아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금산군 4h연합회 회장 취임.  (0) 2015.02.14
14년 올해 마지막 백작  (0) 2014.11.20
13년도 백작작업시작  (0) 2013.10.23
13년 5월 20일 인삼밭  (0) 2013.05.22
금산 인삼밭 총대 세우기  (0) 2013.03.20
12년도 금산인삼밭  (0) 2013.02.19

 

 

수삼을 쪄서 건조를 잘하는 것이 노하우 입니다. 홍삼은 자연건조를 해서 출하하는 것이 좋습니다. 열풍 보다는 자연적인 바람과 햇빛을 보면 더 좋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홍삼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3년도 홍삼,백삼 마지막 작업들  (0) 2013.12.12
홍삼 만드는 과정  (2) 2013.10.01
대명이네 홍삼진액 출시  (0) 2013.03.04
12년산 홍삼만들기  (0) 2013.01.13
홍삼 만들기, 직거래 홍삼, 홍삼  (0) 2012.01.05
2010년도 가을 6년근 홍삼  (0) 2011.10.26

 12년산 수삼으로 만든 홍삼입니다. 가을에 만들어서 이렇게 자연건조로 건조한 다음에 죽도리(삼 뇌두에서 죽이나온 자리를 정리 하는 작업)를 합니다.

 

 

삼이 말랑 말랑 할 때 정형 작업을 해서 실을 묵어 놓습니다. 건삼 홍삼은 사람 손이 정말 많이 갑니다. 할머니들과 실로 묶고 말려서 다시 풀고 다시 정형하고 여름부터 가을은 정말이지 바쁜 나날들입니다.

 

 

 

이렇게 다리가 안 부러지도록 정성스럽게 하나하나 실을 풉니다.

 

 

 

 

 

쪽 가위로 죽도리를 합니다.

시간이 오래 걸려도 정성스럽게 티금을 골라내고, 죽을 자릅니다.

 

 

 

한층 깔끔해진 홍삼 모습에 기분이 좋아집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작년에 수확한 삼으로 만든 홍삼입니다.
건조장에서 햇빛으로 말리고 있습니다.
겨우겨우 해서 12월에 홍삼과 피부직삼 만드는 작업을 끝내게 되었습니다.
검사장에서 검사를 기다리고 있는 모습입니다.
재작년보다 삼 수확이 많이 나오지 않아서 일이 많이 힘들었습니다.
삼을 그대로 쪄서 말리지 않고 뿌리와 몸통을 따로 나누어서 말립니다.

 

 

굵은 삼도 말리다 보면 삼 몸통이 줄어들어서 뇌두가 선명하게 나옵니다.
잘 찌고 말린 홍삼은 몸통 부분이 약간 하얀 색이 남아 있습니다.
중간뿌리다리는 붉습니다.
이 잘 말린 홍삼은 300g씩 검사가 되서 시장으로 나가게 됩니다. 가게에서 사는 홍삼들은 이렇게 해서 작업이 됩니다.

 

 

 

 

 

 

 

아버지와 홍삼을 손질 하다가 이렇게 만들어 진 삼을 보면 참 보람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6년근 믹서로 만든 홍삼입니다.
검사를 하기 전단계인데 양삼이 많이 나왔다고 좋아 하시네요.
수삼일때는 잘몰라도 이렇게 찌거나 말려 놓으면 숨어 있던 뇌두들이 잘보여서
연근을 확실하게 알수 있습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수삼을 원료로 건조시킨 것으로 껍질의 유무에 따라 백삼(껍질을 벗겨낸것)과
피부직삼(껍질이 있는 것)으로 나뉘고, 직삼(뿌리가 곡게 가공), 곡삼(뿌리를 구부려서 말림), 반곡삼(중간정도 구부림)으로 구분 됩니다. 수분 함량이 14%이하이며 태양열에 의한 자연건조 또는 열룸, 기타의 방법으로 익히지 안고 말린것을 말합니다.
  그자체로 건조되어 있기 때문에 상당히 딱딱하며 보통 한약재나 최근 들어 보급되어 인기를 끌고 있는 홍삼제조기의 원료 삼으로 사용된다. 건삼은 수삼을 말려서 된 것이기 때문에, 수삼을 건조 시에는 원래 무게의 약 20~30% 수준으로 무게가 감소하게 됩니다.



건삼 손질법, 보관방법

- 깨끗이 씻어서 이용하시면 됩니다.
- 건삼은 건조 되에 딱딱하기 때문에 직접 달여서 사용하지 않고 물에 적당히 불려 연하게 만든 후 사용하시는게 좋습니다.
- 건삼은 이미 건조된 상태이기 때문에 실온에서 건조하고 그늘진 곳에 보관하면 됩니다. 그러나 장마철에 습한 곳에 놓으시면 곰팡이가 생길 수 있으니 밀봉하셔서 냉장고에 넣어 놓으시면 됩니다.


건삼 드시는 방법

- 홍삼 제조기가 있으시면 제조기에 쓰여 있는 방법대로 하시면 됩니다.
- 건삼 12~20g를 물 0.6L에 넣고 1/3정도로 적어지게 끓인 다음 드시면 됩니다.
- 건삼 20~50g 대추 12~29g 생강 4g 물 2L을 1/3정도로 물량이 적어지게 끓인 다음 드시면 됩니다.


처음 드시는 분들의 당부 말씀

건삼은 수삼이나 홍삼보다 작용이 강합니다. 본초 중에 상약으로 부작용이 없다고 하나. 채질에 따라서 두드러기나 발진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그러니 처음 드실 때는 한의원에 가셔서 채질감별을 하시고 드시는 게 좋습니다.  5세 이하 아이들은 성인의 1/3정도 만 먹이시는 게 좋습니다.
가장 좋은 것은 한의원에 방문하셔서 
체질에 맞는지 알아보시고 복용시키는 게 좋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1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77)
농장이야기 (96)
인삼 / 수삼정보 (27)
홍삼정보 (7)

최근에 받은 트랙백

티스토리 툴바